works info gallery blog News!


Elzeard Bouffier; a series of balance
2015

불균형 상태로 균형을 나타내는 균형 시리즈.
장 지오노의 소설 '나무를 심은 사람'의 주인공 엘제아르 부피에를 표현하였으며
일상 속에서 쓸모를 다하고 버려진 철사로 만들었다.

“그러나 그 모든 변화는
아주 천천히 일어났기 때문에
습관처럼 익숙해져서
사람들에게 아무런 놀라움도 주지 않았다.”
나무를 심은 사람, 장 지오노, 1953

Balance presented through a variety of unbalanced state.
I expressed Elzeard Bouffier, the main character of the novel 'The Man Who Planted Trees'.
It is made of wire abandoned after its use in our daily life.

“But the transformation took place
so gradually that it became part of
the pattern without causing
any astonishment.”
Jean Giono, The Man Who Planted Trees, 1953